News & Notice

뉴스인공지능이 R&B 노래 부른다…가수 창법·음색 표현

2022-12-20
조회수 423


뉴스 바로가기 



인공지능이 R&B 노래 부른다…가수 창법·음색 표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인공지능이 글을 읽어주는 것에서 더 나아가 감성적인 노래까지 부를 수 있게 됐다.


음성기술 기업 셀바스AI는 ‘노래하는 AI’인 가창 합성기술 연구 개발로 음성 합성 적용 분야를 넓혔다고 20일 밝혔다.


셀비 싱잉보이스(Selvy Singing Voice)는 글을 입력하면 음성으로 변환하는 음성 합성 기술을 응용해 가사, 멜로디, 박자 등을 입력하면 인공지능이 가창 스타일까지 학습해 가수의 고유 창법과 음색을 표현할 수 있다.


셀바스AI는 단순음을 표현하는 것에서 나아가 '다이내믹'에 집중했다. 보컬에서 강약 완급 조절은 고난도 테크닉 요소이며 청자에게 전율을 주는 클라이맥스 부분에 특히 중요하다. 노래의 강약 조절 테크닉을 인공지능이 학습해 3단계 강약으로 감성까지 살린 노래를 부를 수 있다.


AI 가수와 디지털 휴먼은 셀비 싱잉보이스 기술 적용을 통해 동요, 발라드, R&B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구현할 수 있다. 가상 공간에서 공연하는 가수를 만드는 것은 물론 인기 동화에 내 아이의 이름을 넣어 노래로 불러주는 '동요 동화' 콘텐츠도 제작할 수 있다. '그때 그 시절 노래'를 AI 가수가 똑같이 불러 그 감성도 다시 느껴볼 수 있다.


박태훈 셀바스AI 음성합성 랩장은 "가창 합성은 당사의 주력기술인 음성 합성과의 시너지 효과로 폭발적인 성장이 기대된다”며 “가사와 멜로디만 입력하면 AI가수 음원 제작이 가능해 취향에 맞는 '나만의 노래 제작' 시대를 열 수 있는 기술이기 때문에 꾸준한 개발로 인공지능의 영역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가창 합성 기술은 이달 22일부터 진행하는 '연말연시 이벤트'에서 처음으로 선보인다. 누구나 재미있게 가창 합성 기술을 접해볼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Address.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9, 20층(가산동, 대륭테크노타운 18차) 

Tel. 02-852-7788   응대 가능 시간 : 월~금 10~18시 (점심시간 12:30~13:30) 

Email. support@selvasai.com

Copyright ⓒ SELVAS AI Inc. All Rights reserved        




Address.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9, 20층(가산동, 대륭테크노타운 18차)
Tel. 02-852-7788 응대 가능 시간 : 월~금 10~18시 (점심시간 12:30 ~ 13:30)
Email. support@selvasai.com


Copyright ⓒ 2022 SELVAS AI All rights reserved.